2022.06.24 (금)

  • 맑음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30.0℃
  • 맑음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6.6℃
  • 맑음대구 31.9℃
  • 맑음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4.1℃
  • 맑음고창 26.6℃
  • 구름조금제주 28.7℃
  • 구름조금강화 22.5℃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6.5℃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30.6℃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기고】 ‘전통시장 화재’ 예방으로 대비하자 / 강원구


여름의 짧은 폭염과 긴 장마의 고통을 지나 어느새 선선한 바람에 야간에 실내 난방이 늘어나면서 어느 때보다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가져야 할 시기입니다.


이에 시민들은 주택용 소방시설의 유지관리에 신경을 쓰고 각종 화기를 다룰 때에 평소보다 더욱 조심하여야 합니다.


최근 영덕 재래시장에서 큰 화재가 발생하여 많은 인적, 물적 피해가 발생하였습니다. 재래시장 특성상 소규모 점포가 밀집하였고 전기배선 및 가스배관이 규격에 맞지 않은 경우가 많아 피해를 더 키웠습니다. 재래시장 밀집 구조상 유독한 농염과 가스가 외부로 쉽게 빠져나오지 못하므로 화재 발생 시 사물을 식별하기 매우 어렵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사람들은 공포감을 느끼게 되고 다수의 상인들은 복잡한 골목에서 우왕좌왕하게 되어 일종의 병목현상으로, 2차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런 화재에 대비하여 첫째, 평소에는 주택용 소방시설인 감지기와 소화기를 잘 관리하고 사용법을 숙지하여야 합니다. 화재 초기 소화기 1대는 소방차 1대와 맞먹을 정도의 엄청난 위력을 발휘합니다. 둘째, 유도등과 피난 시설을 관리하고 화재 발생 시 대피방법을 숙지하여야 합니다. 또한, 비상구, 유도등, 피난사다리, 피난 계단 등이 어디에 있는지 어떤 구조인지를 미리 파악하고 피난 시설이 정상적으로 작동은 하는지 구조상으로 안전한가를 점검하셔야 합니다. 셋째, 소방서에서 상인회에 배부한 체크리스트 등을 통하여 화재안전점검을 주기적으로 하여야 합니다. 체크리스트 등을 통해 미비한 점은 미리 보완하시기 바랍니다. 삽으로 막을 재난을 포클레인으로도 막지 못할 수 있습니다.  넷째, 재래시장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와 “비상소화장치”의 위치와 사용법을 가까운 119안전 센터를 통해 교육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화재 발생시 시장 내에 소화 시설을 사용하면 초기에 화재를 쉽게 잡을 수도 있습니다. 조작법이 어렵지 않습니다. 일단 지역 소방관들을 통해 편하게 비상소화장치를 접해 보세요.


그럼 앞에서 언급한 것보다 가장 중요한 것을 말씀드리겠습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화재에 대한 경각심과 안전의식을 강화해야 합니다. ‘이 정도는 괜찮겠지! 이게 뭐 불이 날려고?’ 라는 잠깐의 방심이 불씨가 되어 커다란 화재가 되어 인명과 재산을 빼앗아 가는 화마로 변할 수 있다는 경각심을 가지시고, 또 가을철에 늘어나는 난방 기구 사용에 대하여 안전의식을 갖고 조금만 주의를 더 해 주세요.


죽변과 죽변 시장이라는 우리 지역 공동체 구성원 모두가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진다면 화재도 미리 예방하고, 만에 하나 화재가 발생한다면 보다 침착하게 대처할 수 있을 것입니다. 올 추석 화재예방의 관심 속에 한 건의 화재도 없는 죽변을 기대해 봅니다.


강원구 | 울진소방서 죽변 센터장

 





위기에 강한 울진!! 산불의 상처를 딛고 다시 일어서다 역대 최장인 213시간 동안 이어지며 이재민 328세대, 산림피해14,140ha, 피해복구금액 약 3,027억원에 이르는 막대한 피해를 남긴 울진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자원이 필요한 막막한 상황이지만 울진군은 태풍 미탁을 비롯한 재난재해를 슬기롭게 대처한 경험을 되살려 위기에 강한 울진군의 저력으로 피해복구에 힘을 다하고 있다. 군은 피해주민의 생활안정을 최우선 목표로 정하고 주불진화 이후 하루도 빠짐없이 대책회의를 진행하였으며, 담당 부서의 복구 진행사항 등을 지속적으로 확인하며 신속한 복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산불 진화 한 달여 만에 이재민의 약 70%(약 130세대)가 임시주거시설에 입주를 완료하는 등 비슷한 사례의 타 지역에서 산불이후 이재민 주거안정에 수개월이 걸린 것에 비해 울진군은 이재민의 심신안정에 발 빠르게 대처 한 결과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박형수 국회의원(영주·영양·봉화·울진)과 함께 중앙부처 등을 수없이 방문하여 울진군의 상황을 설명하고 피해에 대한 예산지원을 건의하는 등 지원방안 마련에 적극적인 행보를 진행한 결과, 공공시설 복구에 사용할 수 있는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항구